펫닥 앱으로 보기

내 손안에 수의사 소환!

검색으로도 알 수 없는 궁금한 점이 있다면
펫닥 앱에서 전문가 상담과 케어를 받아보세요!

내 손안에 수의사 소환 배경 이미지
펫닥 즐겨찾기 추가

펫닥 서비스에서 제공 정보가 유용하셨다면
브라우저에 즐겨찾기 해주세요.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Editor.펫닥

이런 신호를 보낸다면 병원에 데려가야 해요!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조금만 아파도 바로 얘기할 수 있는 사람과 달리 말을 할 수 없어 질병을 판단하기 힘든 반려동물.
그래서 질병 초기에 알아채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치료시기를 놓친 후 병원에 오는 경우도 허다한데요.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대부분의 질환은 초기에 발견할수록 치료도 간단해지고 결과도 훨씬 좋아질 수 있어요.
따라서 질병은 '보호자가 얼마나 빨리 알아차리고 병원에 데려가는지'에 따라 치료 방법, 기간, 병원비, 치료 결과가 달라질 수 있어요.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특히 그 중에서도 '디스크 질환'은 초기에 발견할수록 약물이나 침 치료만으로도 결과가 좋아져요.
하지만 늦게 발견할 경우 심한 마비가 올 수 있어요.
그렇다면 지금부터 반려견이 아플 때 보내는 신호에 대해 알려드릴게요!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1. 잘 먹지 않는다.

어딘가 불편함을 느낄 경우 동물들은 먹는 양이 줄어요.
평소 잘 먹던 사료나 간식을 입에 대지도 않는다면 어딘가 아픈 건 아닌지 의심해 봐야 해요.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2. 웅크리고 움직이지 않는다.

속이 거북하고 불편할 때 심리적으로 불안하고 불편할 때도 잘 움직이려 하지 않아요.
활발하게 잘 놀던 아이가 갑자기 구석이나 눈에 띄지 않는 곳을 찾아 웅크리고만 있다면 다른 문제가 있는 게 아닌지 확인해주세요.

강아지가 아플 때 보내는 신호

3. 이유 없이 깨갱거리며 비명을 지른다.

건드리지도 않았는데 갑자기 깨갱거리며 비명을 지르는 경우를 보셨나요?
보통은 두 가지로 볼 수 있는데요.
척추, 디스크, 관절 쪽의 통증이 있을 때 몸이 아프다는 신호를 이런 방식으로 강하게 보내요.
두 번째로는 학대나 반복적인 폭행을 당한 기억이 있을 경우 아픈 곳이 없어도 이런 행동을 보이는 경우가 있어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