펫닥 앱으로 보기

내 손안에 수의사 소환!

검색으로도 알 수 없는 궁금한 점이 있다면
펫닥 앱에서 전문가 상담과 케어를 받아보세요!

내 손안에 수의사 소환 배경 이미지
펫닥 즐겨찾기 추가

펫닥 서비스에서 제공 정보가 유용하셨다면
브라우저에 즐겨찾기 해주세요.

강아지가 혼자있는시간이 요 며칠 늘어서 그런지 말썽도 많이 부리고 소변도 엉뚱한데에 싸고 그래요.. 개선 방법이 있을까요 ? 분리불안을 좀 줄일순없을까요??










수의사 썸네일 이미지
월금 수의사

안녕하세요 펫닥 상담 수의사입니다^^

수의사 썸네일 이미지
월금 수의사

분리불안 증상이 나타나는 원인은 크게 2가지입니다. 하나는 공포심이고, 다른 하나는 지루함입니다. 많은 분리불안이 공포심에 기인합니다. 우리아이들은 사회적인 동물로, 원래 소속된 무리와 함께 생활해야 안정감을 느낍니다. 그 안정감을 주는 대상이 보호자분인거고, 가족인것입니다. 그런데 그 대상들과 떨어지게 되면 과도의 불안감을 느낄수 있습니다.

수의사 썸네일 이미지
월금 수의사

분리불안의 예방 또는 치료의 가장 중요한 방법은 보호자가 꼭 돌아온다는 확신을 아이에게 심어주는 것입니다.

또한 매일 여러차례 1~2분 정도 문밖으로 나갔다 돌아오기를 반복합니다. 우리아이가 혼자 얌전히 기다리고 있었다면 외출하는 시간을 5분으로 늘려봅니다. 5분도 얌전히 기다리는 상황이면 10분으로 연장하고, 만약 5분에서 10분으로 늘렸는데 아이가 불안해 한다면 다시 1~2분 혼자있는 훈련을 반복합니다. 규칙적으로 훈련시켜주시고, 비슷한 행동 패턴으로 일정한 시간이 되면 보호자가 반드시 돌아온다라는 인식을 심어주는게 중요합니다.

수의사 썸네일 이미지
월금 수의사

더 궁금한 점 없으신가요? 15분간 추가 질문이 없는 경우 상담이 자동 종료됩니다. 감사합니다. ^^